이용섭 시장, 대형화재 예방 경찰관에 표창장 수여

- 북부경찰 역전지구대 손원태·최길식 경사 등 2명

작성일 : 2019-03-04 15:12 수정일 : 2019-03-18 15:45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4일 오전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정례조회에서 대형화재를 예방한 북부경찰서 역전지구대 손원태 경사, 최길식 경사 등 2명에 대해 표창장을 수여했다.

 

손 경사와 최 경사는 지난 224 오전 717분경 관내 순찰 중 신안동 한 상가에서 검은 연기가 올라오는 것을 최초로 발견하고 즉시 북부경찰 상황실에 상황보고 및 119로 화재신고를 접수했다.

 

또 여기서 발생한 불꽃이 전선을 따라 건너편 원룸 방향으로 번지자 순찰차에 달린 스피커로 대피방송을 해 주민을 대피시키고, 도로 양옆에 주차한 차량을 이동 조치했다. 이를 통해 소방차가 신속히 출동하고 조기에 진화가 이뤄지면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용섭 시장은 빈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해 자칫 대형화재로 번질 수 있는 상황에서 초기에 침착하게 대응해 대형화재를 예방한 경찰관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작성자:대변인실

기사제보 ndknews@ndknews.com

저작권자 ⓒ남도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