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 순천대, 2020학년도 수시모집 5.11대 1 경쟁률 기록

고영진 총장 체제 하 청신호 비춰

작성일 : 2019-09-11 09:09 수정일 : 2019-09-11 09:32 작성자 : 정경택 (knpjkt2000@hanmail.net)

 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는 2020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 마감결과, 1,377명 모집에 7,038명이 지원하여 작년보다 높은 5.1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원서접수 결과, 실기위주전형에서 사회체육학과가 21.5대 1의 최고 경쟁률을 보였으며, 학생부종합전형에서는 산림자원·조경학부가 17대 1, 학생부교과전형에서는 환경공학과가 8.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동보 입학본부장은“작년보다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것은 전국적인 수험생 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대학-고교 연계 프로그램을 통한 고교와의 협력 강화 및 고교 교육 내실화 지원 등 노력의 결과라 생각하며, 정시모집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순천대는 앞으로 면접고사 및 실기고사를 거쳐 오는 12월 10일(화)에 합격자를 발표하고, 12월 16일(월)부터 19일(목)까지 충원합격자를 발표하게 되며, 자세한 내용은 순천대 입학안내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순천대는 교육부 교육국제화 역량 인증대학으로서 학생 성공을 목표로 국립대학 육성사업,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 등 다양한 국가지원사업과 풍부한 장학금, 혁신적인 취업지원·국제교류·학사·교육·연구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고 있다.

순천시에서도 순천대의 인재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매년 10억씩 5년간 50억 원의 예산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고영진 총장은 "전년도 4.89:1에 비해 5.11:1로 경쟁률이 높아졌고 제주대 4.35:1, 군산대 4.50:1, 안동대 4.70:1에 비해서도 경쟁률이 높은 편이다. 전년도 비해 군산대, 목포대 등이 경쟁률 하락을 보이고 있으나 우리 대학이 경쟁률 신장되어 고무적이다"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ndknews@ndknews.com

저작권자 ⓒ남도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