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국도2호선 광양 목성지구 위험도로 개선공사 추진

- 9월부터 2020년 3월까지 7개월간 시행 -

작성일 : 2019-08-27 14:45

광양시, 국도2호선 광양 목성지구 위험도로 개선공사 추진

- 9월부터 2020년 3월까지 7개월간 시행 -

 

<사진제공=광양시>
<사진제공 : 광양시청>

 

광양시는 광양읍 목성리 우시장사거리~광양 IC 국도2호선 구간 위험도로 개선사업이 오는 9월부터 본격 시행된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기존 경전선이 폐지됨에 따라 도로구조상 종구배가 심하여 대형차량 통행불편은 물론 목성지구 신도심 개발시 경관저해 등의 이유로 광양시가 2013년부터 국토교통부 및 국회 등에 지속적 건의한 결과 국토교통부 사업대상지로 확정됐다.

이어 지난해 12월 사업이 착공되었으나 지장물 이설 등 협의 관계로 순연되다가 지난 7월 모든 협의를 마쳤다.

사업 시행청인 순천 국토관리사무소에서는 광양IC 교차로~우시장사거리 380m 구간에 대해 2019. 8. 30.~2020. 3. 31. 약 7개월간 차량을 우회하고, 광양육교(현재교) 철거 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봉구 도로시설팀장은 “본사업을 통해 기존의 불안전한 도로구조가 개선되어 지역주민의 교통 편익 증대와 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ndknews@ndknews.com

저작권자 ⓒ남도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