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보건소, ‘제9회 결핵예방의 날’ 캠페인 실시

작성일 : 2019-03-25 10:42

- 결핵예방을 위한 기침예절, 조기검진의 중요성 알려 -

광양시보건소는 ‘제9회 결핵예방의 날(3.24.)’을 맞이해 지난 21일 광양5일시장에서 결핵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고령으로 인한 면역력 저하와 경로당 등 집단생활을 하는 어르신이 증가함에 따라 어르신들의 유동인구가 많은 광양5일장을 중심으로 결핵예방에 대한 올바른 인식 개선과 행동변화, 결핵예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20여 명의 보건소 직원들은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가두 행진을 하며 ‘2주 이상 기침하면 결핵검사’, ‘기침예절 지키기’ 등의 슬로건을 내걸고 주민들의 관심을 이끌며 결핵예방을 위한 행동변화를 촉구했다.

결핵은 전염성 결핵환자의 기침, 대화 등으로 배출된 결핵균이 공기를 통해 전염되는 호흡기 감염 질환이다.

실생활에서 결핵예방수칙을 잘 지키며, 조기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결핵 예방을 위해서는 ▲2주 이상 기침하면 결핵검진 받기, ▲기침할 땐 휴지나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기, ▲기침을 한 후에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정선주 감염병관리팀장은 “나와 내 가족, 건강을 위해 기침예절을 지키고 2주 이상 기침 등 호흡기질환이 오랫동안 지속될 경우에는 결핵을 의심하고 보건소를 방문해 무료결핵검진을 받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결핵에 대한 삼당과 문의는 광양시보건소 결핵실(☎061-797-4034)로 연락하면 결핵검진 등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담   당 : 건강증진과

연락처 : 061)797-4034

 

기사제보 ndknews@ndknews.com

저작권자 ⓒ남도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